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WKBL, 차기 시즌부터 외국선수 1인 보유 1인 출전 시행
민준구(minjungu@jumpball.co.kr)
기사작성일 : 2018-03-14 14:09
[점프볼=민준구 기자]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차기 시즌 외국선수의 출전 범위를 축소하기로 했다. 
 
WKBL은 14일 제21기 제5차 이사회를 열고 외국선수 출전방식 변경을 의결했다. 이사회에서는 현행 외국선수 2명 보유, 1명 출전 방식에서 다가오는 2018-2019시즌부터 1명 보유, 1명 출전으로 변경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또한 현재 시행 중인 재계약 제도는 폐지하기로 하였다.  
 
따라서 오는 2018-2019시즌부터 외국선수는 전 쿼터에 1명만 출전할 수 있게 되었다. WKBL 관계자는 “외국선수 비중을 줄이고 국내선수의 출전기회를 확대하자는 취지에 공감하고 변경 안을 채택하기로 하였다”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 사진_WKBL 제공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