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영상][WKBL시상식] '눈물부터, 기쁨의 환호까지' WKBL 시상식 현장
송선영(ssong@jumpball.co.kr)
기사작성일 : 2018-03-08 17:20

[점프볼=양재/송선영 기자] 눈물부터 기쁨의 환호까지, WKBL 정규리그는 이렇게 마무리 됐다.

 

8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2017-2018 신한은행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이 열렸다. 3점으로 리그를 평정한 KEB하나은행 강이슬 부터 이적하면서 우승까지 처음 맛본 우리은행 김정은,MVP는 놓쳐지만 5관왕을 하며 WKBL 중심 선수로 성장한 KB 박지수, 마지막으로 2년 연속 최고의 자리에 앉게된 MVP 우리은행 박혜진까지 시상식을 통해 2017-2018시즌을 한눈으로 알 수 있었다. 특히, 모범선수상을 수상한 KDB생명 한채진 선수는 팀 해체의 아픔을 눈물로 보이며 KDB 선수들과 함께 우는 모습이 시상식 전체를 숙연하게 만들었다. MVP를 수상한 박혜진은 "박지수 선수와 치열한 경쟁으로 '될까?' 라는 생각도 하고 기대반 걱정반이었다. 막상 받아서 좋지만 팀 동료들에게 미안하고 감독님과 주변분들에게 감사하다" 며 소감을 전했다. 기쁨의 환호를 표정으로 표현한 그녀. 자세한 이야기는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사진_유용우 기자

영상_송선영 기자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