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초코칩 초코파이데이 개최’ 오리온, 4시즌 연속 홈 개막전 승리 노린다!
강현지(kkang@jumpball.co.kr)
기사작성일 : 2017-10-12 09:16

[점프볼=강현지 기자] 오리온이 팬들에게 초코칩 초코파이를 선물하는 이벤트로 4시즌 연속 홈 개막전 승리를 노린다.

 

고양 오리온(단장 박성규)은 14일 오후 5시 고양체육관에서 열리는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홈 개막전에서 ‘초코칩 초코파이 데이’를 개최한다. 오리온의 맞대결 상대는 창원 LG다. 

오리온은 홈 개막전을 찾는 팬 선착순 3,000명에게 새롭게 출시한 초코칩 초코파이를 선물하고, 초코파이에 초코칩이 ‘쏙쏙’ 박힌 것처럼 림에 ‘쏙쏙’ 들어간 오리온의 3점 슛이 몇 개인지 맞히는 미니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처음부터 다시 시작한다’는 초코칩 초코파이의 의미를 새 시즌을 시작하는 농구팬들과 함께 나누기 위해 마련됐다. 초코칩 초코파이는 기존의 초코파이와 다른 새로운 콘셉트의 초코파이로, 빵 속에 오독오독 씹히는 초코칩과 초콜릿청크가 쏙쏙 박혀있는 것이 특징. 마시멜로 속에 상큼한 오렌지 잼이 들어 있어 깔끔한 단맛을 느낄 수 있다.

 

오리온은 이번 시즌 개막을 앞두고 일본 전지훈련과 슈퍼 에잇 대회 참가를 통해 전력을 강화했다. 특히 동아시아의 강팀들이 모인 슈퍼에잇에서는 3위에 오르며 새 시즌에 대한 전망을 밝혔다.

 

새롭게 팀에 합류한 외국선수 버논 맥클린과 드워릭 스펜서가 팀에 빠르게 녹아드는 모습을 보였고, 허일영과 최진수는 내외곽을 가리지 않는 공격력을 선보이며 팀의 중심으로 자리 잡았다. 김진유, 조의태 등 젊은 선수들도 한층 성장한 기량으로 팀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입대, FA 등으로 빠진 선수들의 공백을 최소화해 새 시즌에 대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리온은 팬들을 위해 경기 외적인 요소들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홈경기마다 입장객들에게 초코파이, 꼬북칩 등 오리온의 대표 제품들을 선물하고, 다채로운 데일리 이벤트를 펼치며 눈과 입이 즐거운 고양체육관을 만들 예정이다. 또한 서현숙, 이나경 등 국내 정상급 치어리더들이 응원단에 합류해 더욱 흥겨운 응원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오리온 관계자는 “새 시즌을 맞아 경기 내외적으로 한층 더 강화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 화끈한 농구와 차별화된 이벤트로 고양체육관을 찾는 홈팬들을 항상 즐겁게 해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오리온은 2014-2015시즌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서울 삼성과 홈 개막전 승리 이후 3시즌 연속 홈 개막전 승리를 이어오고 있다. 이날 승리를 거둔다면, 2002-2003시즌부터 2008-2009시즌까지 기록한 7시즌 연속 홈 개막전 승리 이후 팀 최다인 4시즌 연속 홈 개막전 승리를 기록하게 된다.

 

# 사진_고양 오리온 제공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