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신한은행 위성호 은행장, 선수단 격려 및 방문
민준구(minjungu@jumpball.co.kr)
기사작성일 : 2017-09-11 15:12
- 신한은행의 재도약을 위한 결의식 진행
- 위성호 은행장, 신한은행의 여섯번째 선수임을 밝혀

[점프볼=민준구 기자] 신한은행의 위성호 은행장이 굵은 땀방울을 흘리고 있는 선수들을 격려했다.

위성호 은행장이 11일 도원 체육관을 방문해 2017~18시즌을 위해 땀방울을 흘리고 있는 선수단과 소통하고 재도약을 결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위 행장은 이날 시즌 중 사용할 선수단 프로필 촬영에도 함께 참여해 멋진 농구포즈를 선보이며 박수를 받는 등 자연스러운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특히 위 행장은 등번호 6번의 유니폼을 입고 신한은행과 함께하는 여섯번째 선수로서 신한은행을 응원하는 든든한 후원자가 되겠다는 의지를 보여주었다. 

또한 선수단과 함께 한 소통의 자리에서 위 행장은 “훈련 전후 긴장완화와 마인트컨트롤에 도움이 되면 좋겠다”며 최신형 컬러 블루투스 이어폰을 깜짝 선물하는 섬세함을 보여주기도 했다. 

신한은행의 주장 곽주영은 “평소에도 훈련 전후로 음악감상을 하는 선수들이 많다”며 “이렇게 세심하게 배려해줘서 감사하며 더욱 열심히 훈련해 올해 새롭게 도약하는 신한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올해로 두번째 시즌을 맞이하는 신기성 감독도 “앞으로 시즌까지 남은 기간동안 팀워크를 다지며 노력해 올 시즌 좋은 결과를 보여드리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소통의 시간을 마무리하며 위 행장은 “남은 기간 동안 여러분이 흘리는 땀방울 하나하나가 좋은 결과로 되돌아 올 것”이라며 “신한은행의 여섯번째 선수가 되어 항상 여러분을 응원하겠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 사진_신한은행 제공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