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공유 페이스북공유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K직장인리그] 공, 수 짜임새에서 앞서며 3연승 거둔 삼성전자 SSIT
김지용(mcdash@nate.com)
기사작성일 : 2017-09-10 15:11

 

아무도 예상 못한 삼성전자 SSIT가 파죽의 3연승에 성공하며 디비전3 A조 단독 1위로 올라섰다.

 

 공, 수 조직력에서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압도하며 초반부터 승기를 잡아간 삼성전자 SSIT가 58-31로 3연승에 성공하며 디비전3 A조 단독 1위로 올라섰다.


삼성물산 패션부문과 이 경기 전까지 나란히 2연승을 달리며 공동 1위에 올라있던 삼성전자 SSIT. 경기 초반까지 5명의 선수만으로 경기를 치른 삼성전자 SSIT였지만 조 1위를 건 맞대결답게 초반부터 집중력을 발휘했다. 삼성전자 SSIT는 제대로 몸이 풀리지 않은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초반부터 밀어붙였고, 접전이 될 것이란 예상을 보기 좋게 빗나가게 했다.


공, 수 모두에서 초반부터 앞섰다. 조직력으로 지금까지 시즌을 치러온 삼성전자 SSIT의 장점이 잘 나타난 경기였다. 실책을 해도 서로를 독려하며 다음 상황에서 반드시 득점에 성공하며 경기 내내 꾸준한 경기력을 과시했다.


디비전3 리바운드 1위를 달리는 이민철의 활약도 눈부셨다. 접전이 예상되던 경기에서 삼성전자 SSIT 이민철은 골밑에서 압도적인 활약을 펼치며 대승의 발판을 마련했다. 특히, 공격 리바운드에서 독보적인 활약을 펼치며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공략하는데 결정적인 활약을 펼쳤다. 이민철은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상대로 7개의 공격 리바운드 포함 16개의 리바운드를 잡아내며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5명이 선수가 나섰지만 조 1위를 건 맞대결답게 삼성전자 SSIT는 초반부터 집중력을 발휘했다. 삼성전자 SSIT는 제대로 몸이 풀리지 않은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초반부터 밀어붙였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속공 상황에서 연달아 실책을 범하는 사이 이민철의 연속 득점과 한선범의 골밑 득점으로 6-0으로 앞서는 삼성전자 SSIT였다. 기세가 오른 삼성전자 SSIT는 박형관의 2+1점슛까지 터지며 초반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삼성전자 SSIT는 골밑에서도 강점을 보였다. 이민철이 1쿼터에만 4개의 공격 리바운드에 성공하며 골밑에서 위력을 보였다. 이민철은 공격 리바운드 이후 상대 파울을 얻어내며 교체 선수가 부족했던 삼성물산 패션부문에게 5반칙 퇴장이란 두려움을 심는데 성공했다.


이민철의 공격 리바운드는 예상외의 성과를 냈다. 이민철은 1쿼터 후반 네 번째 공격 리바운드에 성공한 이민철은 삼성물산 패션부문 장재우를 상대로 네 번째 파울을 얻어내며 일거양득의 이득을 얻는데 성공했다. 2쿼터 초반까지 5명의 선수 밖에 없었던 삼성물산 패션부문으로선 지난 경기 MVP였던 장재우가 너무 이른 시간에 파울 트러블에 걸리며 위기감을 느낄 수밖에 없었다.


경기 초반 극심한 부진에 시달리던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경시 시작 4분여 만에 조중훈의 야투로 힘겹게 첫 득점에 성공했다. 그러나 지난 경기 MVP였던 장재우가 1쿼터 다소 흥분한 플레이로 너무 일찍 파울 트러블에 걸리며 1쿼터부터 큰 악재 속에 경기를 풀어야 했다. 가뜩이나 교체 선수가 없었던 삼성물산 패션부문으로선 너무나 힘든 출발이 됐다. 여기에 골밑의 빅맨들이 너무 일찍 체력적으로 힘든 모습을 보이며 연승을 이어가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1쿼터 이민철이 원맨쇼를 펼치며 18-6으로 리드한 삼성전자 SSIT는 2쿼터에도 상승세를 이어갔다. 2쿼터 초반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상승세를 타는 듯 했다. 하지만 2쿼터 중반까지 영리하게 수비를 펼치던 장재우가 몸의 균형을 잃으며 다섯 번째 파울을 범하며 5반칙 퇴장을 당했다. 삼성전자 SSIT의 흐름이 한층 더 강해지는 순간이었다. 상대의 주축 선수들을 일찌감치 벤치로 내보낸 삼성전자 SSIT는 장승국과 최윤대의 스틸과 김관식의 야투에 힘입어 점수 차를 벌렸다.


삼성전자 SSIT의 확실한 상승세였다. 그러나 2쿼터 중반 위기도 있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 조중훈에게 2쿼터 중반 3점포를 내주며 22-16까지 추격을 허용한 것. 이후 연달아 실책까지 범하며 흔들린 삼성전자 SSIT였다. 하지만 운이 따르는 삼성전자 SSIT였다. 기회를 잡은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점수 차를 더 좁힐 수 있는 상황에서 번번이 기회를 날리며 더 이상의 추격에 실패한 것.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기회를 놓치는 사이 조석윤과 한선범의 득점포로 도망간 삼성전자 SSIT는 26-16으로 다시 한 번 10점 차로 리드하며 전반의 리드를 지켰다.


반면, 초반부터 고전을 면치 못하던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장재우의 퇴장으로 4명의 선수만이 남게 됐다. 남은 시간이 20분 넘게 있었기에 삼성물산 패션부문에게는 아찔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장재우의 퇴장 직전 이종혁이 극적으로 경기장에 나타나며 4명이 경기를 치러야 하는 상황은 면하게 됐다. 하지만 경기의 흐름을 바꾸기에 삼성물산 패션부문 선수들의 컨디션은 예전만 못했다. 시즌 첫 경기에서 MVP를 탔던 송지수가 3쿼터 후반과 4쿼터 초반 연달아 노마크 레이업 슛 찬스를 놓치는 등 전체적으로 몸이 무거워 보이는 삼성물산 패션부문 선수들이었다. 


전반에 주도권을 잡은 삼성전자 SSIT는 3쿼터 들어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3쿼터 4분여간 단 1실점도 하지 않은 삼성전자 SSIT는 최윤대의 2+1점슛이 터지며 31-16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기분 좋은 최윤대의 2+1점슛은 경기력을 높이는 역할을 했다. 승리를 예감한 삼성전자 SSIT 선수들은 더 짜임새 있는 수비로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압박했다.

 

3쿼터 중반 삼성물산 패션부문 송지수에게 3쿼터 첫 실점을 하고난 이후 다시 한 번 최윤대의 2+1점슛이 터지며 34-18로 크게 리드하는 삼성전자 SSIT였다. 3쿼터 중반 기회를 잡은 삼성전자 SSIT는 3쿼터 후반 장승국이 인텐셔널 파울까지 얻어내며 삼성물산 패션부문에게 K.O 펀치를 날렸다.


3쿼터 들어 단신의 장승국이 2개의 블록슛과 2개의 스틸에 성공하며 견고한 수비를 이어간 삼성전자 SSIT는 노장 최윤대의 2+1점슛 두 방까지 터지며 39-24로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4쿼터 들어 힘이 빠진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상대로 조석윤과 한선범이 3점포를 터트리며 일찌감치 승리를 결정지은 삼성전자 SSIt는 4쿼터 후반 김관식이 대승을 자축하는 바스켓 카운트까지 터트리며 27점 차 대승을 완성했다.


공동 1위에 올라있던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상대로 예상 밖의 대승을 거두며 3연승에 성공한 삼성전자 SSIT는 디비전3 단독 1위로 올라서며 독주체재를 구축하는데 성공했다. 엄청난 신장을 가진 장신 선수도, 화려한 개인기를 가진 선수도 없지만 모든 선수가 달릴 줄 알며 이타적인 플레이로 시즌을 치르고 있는 삼성전자 SSIT는 조 1위 수성에 성공하며 디비전3 우승후보로 이름을 올리는데 성공하게 됐다.

 

 


이 경기 점프몰(www.jumpmall.co.kr) 핫 플레이어에는 삼성전자 SSIT 이민철이 선정됐다. 1쿼터부터 골밑에서 눈부신 활약을 펼치며 16개의 리바운드를 잡아낸 이민철은 "장신 선수들이 대부분 부상으로 결장하고 있다. 그러다 보니 하드웨어가 좋은 팀을 만나면 힘든 경기를 많이하고 있다. 그런데 오늘은 모든 선수들이 골밑에서 잘 버텨준 덕분에 귀중한 승리를 거둔 것 같다"라고 3연승을 거둔 소감을 밝혔다.


공격 리바운드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팀 승리를 견인한 이민철은 "그 부분을 인정받아 골밑에서 경기에 나설 수 있었다. 개인적으로 체력이 안 좋아 기회가 올 때마다 최선을 다하고자 한다. 오늘은 운이 따랐던 것 같다"라고 자신의 활약에 대해 겸손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상대에 대한 철저한 분석이 대승의 원동력이라고 밝힌 이민철은 "사내에서 동료들과 커피타임을 갖고 삼성물산 패션부문에 대해 많이 분석했다. 조중훈 선수가 상대 공격의 중심이라고 판단했다. 그래서 오늘 조중훈 선수를 묶는데 주력했다. 조중훈 선수 견제에 성공하고, 수비도 잘 풀리면서 큰 점수 차가 났다. 오늘 승리에 만족하지 않고 앞으로 더 나은 팀이 되고 싶다. 결장 중인 선수들이 돌아오고 지금처럼 즐겁게 공을 돌리며 부상 없이 최선을 다하다 보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을 것 같다. 우승을 목표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경기결과*
삼성물산 패션부문 31(6-18, 10-8, 8-13, 7-19)58 삼성전자 SSIT


*주요선수기록*
삼성물산 패션부문
조중훈 14점, 10리바운드, 3어시스트
송지수 14점, 3리바운드, 5스틸
이종혁 2점, 5리바운드


삼성전자 SSIT
이민철 11점, 16리바운드, 1어시스트, 1스틸, 1블록슛
김관식 11점, 9리바운드, 1어시스트, 2스틸
한선범 10점, 4리바운드, 5어시스트, 1스틸


*경기기록보러가기*
http://www.kbasket.kr/game/read/11E79528F2DE3B998013663766313036 

 

<저작권자 ⓒ 점프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 뉴스